"크리에이티비티가 기업 좌우" 칸 라이언즈 광고주 직접 출품 늘어

2017년 칸 라이언즈 17일 개막... 크리에이티브 효과상 관심 급증

이연수 기자 프로필보기 | 최종편집 2017.06.19 12:55:03

프로필 사진
  • 트위터 공유 
  • 페이스북 공유 
  • 구글 북마크 
  • 네이트온 쪽지 
  •   
  •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칸=이연수 기자] 
2017년 칸 라이언즈 크리에이티비티 페스티벌(칸 국제광고제)가 17일(프랑스 현지 시간) 프랑스 칸에서 개막됐다. 

17일부터 24일까지 칸 국제영화제 개최장소로도 유명한 팔레 데 페스티발에서 열리는 올해 칸 라이언즈에는 모두 24개 부문에 41,170점이 출품됐다. 이는 지난해 43,191점에 비해 4.5% 감소한 것이다. 칸 라이언즈의 출품작이 감소한 것은 근래까지도 큰 비중을 차지했던 옥외, 인쇄•출판 등 전통매체 부문의 출품이 줄었기 때문이다. 

대신 지금껏 크리에이티비티의 불모지처럼 여겨지던 헬스케어 분야의 크리에이티비티를 겨루는 건강복지(Health & Wellness), 제약(Pharma) 부문의 출품은 9%가 증가했다. 건강복지 부문과 제약 부문은 라이언즈 헬스라는 특별행사로 오는 17-18일 집중적으로 조명된다. 

크리에이티브 효과상은 전년도 대비 59%가 더 출품되어 올해 그 어느 때보다 더 큰 증가세를 보였다. 크리에이티브 효과 부문에서는 다른 마케팅 효과 어워드들과는 달리 전년도 칸 라이언즈에서 예선을 통과하거나 수상한 작품이 실제 비즈니스 측면에서 어떤 효과를 거두는지 겨룬다. 

칸 라이언즈를 주최하는 영국의 어센셜 이벤츠(Ascential Events)의 호세 파파(Jose Papa)는 크리에이티비티가 사업에 끼치는 영향을 광고주들이 인식하면서 올해에는 그 어느 때보다 더 광고주들이 직접 출품한 출품작이 많아졌다고 전하기도 했다. 

여성들의 유리천장을 부순다는 의미의 글래스(Glass) 부문 출품작도 전년도 대비 31% 증가하면서 최근 몇 년 크리에이티비티 업계에서 가장 중요한 이슈로 떠오른 다양성(diversity) 문제에 대한 관심을 입증했다.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newdaily.co.kr
[자유민주·시장경제의 파수꾼 – 뉴데일리 newdaily.co.kr]
Copyrights ⓒ 2005 뉴데일리뉴스 - 무단전재, 재배포 금지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    
  • 맨 위로



30대 상장사 작년 연봉 2.6% 상승...네이버 18.3% '최고'
지난해 국내 30대 상장사의 직원 연봉 상승률이 평균 2%대 중반 수준이었으나 네이버는 20%에 육박했던 것으로 조사됐다.18일 취업 포털 잡코리아와 아르바이트 포털 알바몬에 따르면 시가총액 상위 30개 대기업 가운데 28개사의 2016년·2017년 사업보고서를 비교 분석한 결과 지난해 직… [2018-05-18 08:27:31] new
한국GM 부평2공장 '긴장'…낮은 가동률에 신차배정 안돼
한국지엠(GM)이 경영 정상화 과정을 밟고 있지만 국내 공장 중 규모가 가장 큰 부평2공장이 가동률 급감에 긴장하고 있다.18일 한국GM 등에 따르면 중형 말리부와 캡티바를 생산하는 부평2공장은 현재 주 2∼3일만 가동해 가동률이 약 30%에 불과하다.2021년 단종될 예정인 말리부는 내수… [2018-05-18 08:24:16] new
'쿵짝' 잘 맞는 'SKT-맥쿼리'… "다음은 '딜라이브' 인수?"
최근 SK텔레콤과 호주계 사모투자펀드(PEF) 맥쿼리인프라자산운용(MIRA-Macquarie Infrastructure and Real Assets)과의 밀월 관계가 돈독하다. 양사는 국내 보안시장 30%를 점유하고 있는 2위 사업자 ADT캡스를 인수한데 이어, 국내 최초 '휴대폰 리스' 사업을 추… [2018-05-18 06:39:52] new
한화케미칼, 염소 누출 사고 불구 PVC설비 '정상가동'
한화케미칼 울산제2공장염소 누출 사고로 24명의 부상자가 발생했지만, 설비는 정상가동중이다. 차량(탱크로리)과 저장소 연결 과정에서 차량쪽 배관이 찢어져 누출이 발생한 만큼, 생선설비와 직접 관계가 없기 때문이다.18일 한화케미칼에 따르면 PVC 생산 원료인 염소를 저장고로 옮기는… [2018-05-18 06:38:21] new
가계부채 올 들어 최고 수준… 신용대출 대거 몰려
고강도 대출 규제에 따라 소비자들의 눈이 주택담보대출에서 신용대출로 옮겨지면서 가계대출이 다시 꿈틀대는 것 아니냐는 우려가 커지고 있다.여기에 주택담보대출 금리의 기준이 되는 코픽스와 은행 신용대출 금리도 연달아 상승함에 따라 가계대출의 안정적인 관리가 필요하다는 목소리… [2018-05-18 06:31:54] new
 

포토뉴스

0 1 2 3 4

오피니언

+ 더보기

부동산

+ 더보기